[농림축산식품부] ‘반려동물 진료분야 주요 정책’ 로드맵
상태바
[농림축산식품부] ‘반려동물 진료분야 주요 정책’ 로드맵
  • 개원
  • [ 232호] 승인 2022.09.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6월부터 진료비 공개…2024년까지 다빈도 100개 항목 표준화

농림축산식품부가 최근 ‘반려동물 진료분야 주요 정책’ 추진 계획을 발표, △진료비 조사·공개 △진료항목 표준화 △진료비 사전게시 △중대진료 사전설명 △부가가치세 면세 △표준수가제△진료부 제공 등 7개 주요 정책에 대한 로드맵을 발표했다.

진료비 현황 조사·공개는 내년 상반기를 목표로, 중대진료 예상비용 고지는 내년 1월부터 시행한다. 진료항목 표준 게시는 표준 개발이 완료된 항목부터 단계적으로 제공, 내년 예산이 4억에서 12억으로 증액됨에 따라 당초 일정이 앞당겨져 2024년까지 다빈도 항목 100개 개발, 게시가 목표다.

부가가치세 면세는 내년 중 진찰료와 입원비 등을 우선 추진, 대상 항목을 계속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편집자주>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과근무 왜 하죠?” 원장과 인턴 갈등 고조 
  • 개원가 뜨거운 감자 ‘동물병원 가격 비교 앱’
  • 리퓨어헬스케어 “데크라 제품 유통권 보유한 우리가 정식 유통사”
  • ‘2022 서울수의컨퍼런스’ 9월 24~25일 세종대
  • "AI 영상진단이 수의사 판독 돕는다"
  • 불법 고양이 복막염 치료제에 수의사들 골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