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SK 테크 서밋 참여해 ‘엑스칼리버’ 소개
상태바
SK텔레콤, SK 테크 서밋 참여해 ‘엑스칼리버’ 소개
  • 이준상 기자
  • [ 236호] 승인 2022.11.14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칼리버 현재 전국 동물병원 60여 개소에 도입

SK텔레콤은 지난 11월 8~9일 서울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SK 테크 서밋 2022’에 참여해 수의영상진단 보조서비스 ‘엑스칼리버(X Caliber)’를 소개했다.

SK텔레콤이 지난 9월 말 출시한 ‘엑스칼리버’는 반려견의 근골격, 흉부 등 사진을 찍어 클라우드에 올리면 AI가 약 30초 내로 비정상 소견 여부와 위치정보 등 분석 결과를 수의사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다.

엑스칼리버는 동물병원 내 별도의 서버를 설치할 필요가 없는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로 관리 및 업그레이드가 쉽다. 수의사들은 연동된 모바일 기기나 PC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AI가 제시하는 영상진단 판독 결과를 받아 볼 수 있다.

현재 엑스칼리버는 전국 동물병원 60여 개소에 도입되며 순조로운 출발을 알리고 있다. SK텔레콤은 3~4년 내로 엑스칼리버 보급률을 40%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조남규(SK텔레콤 BioMedical AI팀) 박사는 “엑스칼리버 개발을 위해 수의대와 협력해 AI 데이터셋을 구축하고, 딥러닝 기술을 적용해 질환탐지율을 높였다. 이런 점들이 엑스칼리버가 인기를 얻고 있는 이유가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CEO 인터뷰] AI 심전도 '카디오버드' 본사 Dr. Joe Mak 대표
  • 진화하는 ‘실습 교육’ 수의계는 언제쯤…
  • 병원 블로그 진료 증례 ‘슬개골 탈구· 종양’ 인기 
  • ‘2022 경기수의컨퍼런스’ 11월 12~13일 수원
  • [클리닉 탐방] 24시더케어동물의료센터
  • 『동물실험, 무엇이 문제일까?』 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