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개와 잠을 자나요?
상태바
당신은 개와 잠을 자나요?
  • 개원
  • [ 88호] 승인 2016.09.21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 반려견과 함께 취침 … 강력한 항우울제
 

같은 침대에 개를 자게 하느냐, 못하게 하느냐에 대해서는 의견들이 분분하다.
어떤 이들은 ‘비위생적이고, 건강에 좋지 않다, 나쁜 버릇을 들이는 것’이라고 말한다.
그러나 개와 함께 잠을 자는 사람들은 그들만의 이유가 있다. 아주 편안하다고 말한다.
수면은 무엇보다도 매우 사적인 영역이다. 안전함과 편안함은 휴식의 필수 요소이다.
방해 받는 것은 도움이 되지 않는다. 그러나 어떤 사람들은 방해를 당연하게 받아들이고 쉽게 다시 잠이 든다.
최근 American Pet Products Association 조사에 따르면, 개의 절반이 보호자의 침대에서 잠을 자는 것으로 나타났다. 작은 개의 62%, 중간 개의 41%, 큰 개의 32%가 그들의 보호자와 함께 잠을 잔다.
개와 함께 자는 데 건강상의 위험은 없을까.
잠을 방해하는 요소들은 다르지 않다. 불면증 치료 전문 의사들은 같이 잠을 자는 개, 고양이 보호자의 53%가 불면증 치료를 받고 있으며, 동물이 밤마다 그들의 잠을 방해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그러나 보호자들 대부분이 잠의 질을 증진시킬 수 있는 어떠한 행동도 바꿀 의지가 없다는 사실이다. 개와 잠을 자는 것도 중독인가?
개는 단지 당신을 밤에 따뜻하게 해 줄 뿐만 아니라 강력한 항 우울제이다.
개가 당신과 함께 잠을 자도록 허락함으로써 스트레스와 고통, 외로움을 완화시킬 수 있다.
개와 함께 자는 것이 당신에게만 이로운 것은 아니다. 개도 역시 행복하게 만든다. 침대에서 잠을 자는 것은 그들을 황홀하게 할 것이다.
개를 자기 침대에서 재우는 것은 단순한 선택의 문제이다.

By dogtime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