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보건사 응시자 1,030명 중 727명 합격
상태바
동물보건사 응시자 1,030명 중 727명 합격
  • 김지현 기자
  • [ 243호] 승인 2023.03.10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자격시험, 합격률 70.6% 전년대비 하락...응시생도 35% 수준 그쳐

‘제2회 동물보건사 자격시험’이 지난 2월 26일 일산 킨텍스에서 실시, 응시자 총 1,030명 중 727명이 합격해 70.6%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치러진 제1회 자격시험과 비교해 응시자 수는 1,877명이 감소해 35% 수준으로 크게 떨어졌으며, 합격률도 87.5%에서 올해 70.6%로 16.9% 하락했다. 지난해에는 응시자 2,907명 중 2,544명이 합격해 87.5%의 합격률을 나타낸 바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에 따르면, 합격자 평균 점수는 200점 만점에 144.5점으로 최고 점수는 188점으로 나타났다. 최고 득점자에게는 농식품부 장관상을 수여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임상 진출 대신 대학원으로 몰리는 수의대생들”
  • [사설] 다두 고양이 폐사 국산사료가 문제?
  • ‘FAVA 2024' 정인성 조직위원장 “아·태지역 선도 및 국내 수의학 위상 알려야”
  • [CEO 인터뷰] 사업가로 성장한 ㈜메디코펫 윤 병 국 대표이사
  • 수의심장협회 ‘2024 KAVC 오프라인 심포지엄’ 6월 30일(일) 유한양행
  • [클리닉 탐방]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