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반려동물 보호·복지실태②] 농림축산식품부 2019년 조사
상태바
[2019 반려동물 보호·복지실태②] 농림축산식품부 2019년 조사
  • 개원
  • [ 177호] 승인 2020.06.0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장 및 종사자 각각 27.2%, 35.8% ↑

농림축산식품부가 ‘2019년 반려동물보호·복지 실태조사’ 결과, 2019년 동물등록 수 총 797,081마리 중 등록형태는 내장형이 44.3%(353,489마리)로 가장 많았으며, 외장형 31.4%(250,271마리), 인식표 24.3%(193,321마리) 순으로 나타났다.

동물등록 대행기관은 총 4,161개소(전년대비 19% 증가)로 동물병원이 80.8%(3,362개소)를 차지했다. 반려동물 관련 업체 수는 8개 업종 총 17,155개소, 종사자 수는 총 22,555명으로 전년대비 각각 27.2%, 35.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TNR사업 대상 길고양이 수는 64,989마리로 전년대비 24.6%, 운영비는 90.8억 원으로 전년대비 33.7%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유기·유실동물 구조는 지난해 총 135,791마리로 전년대비 12% 증가했다.
*2019.10.31~11.7 국민 5천명 대상 온라인 패널조사 및 지방자치단체 조사 결과
 

 


주요기사
이슈포토
  • Dr. 헨리유 수의계 첫 DEI 수상 
  • 건국대, 국내 수의과대학 최초 동물암센터 오픈
  • 비대면 시대 원격진료 전환점 맞나
  • 반려동물 수입 '개' 감소 '고양이' 증가
  • 서수&경수 공동 온라인 연수교육 9월 4~10일
  • 부산지부 ‘제4회 부산수의컨퍼런스’ 9월 11~12일 온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