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약 온라인 불법 유통·판매 관리 강화한다"
상태바
"동물약 온라인 불법 유통·판매 관리 강화한다"
  • 김지현 기자
  • [ 260호] 승인 2023.11.21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역본부, 온라인 단속 강화...관련 홍보물 제작·배포 및 모니터링 가이드라인 제시

 

농림축산검역본부(이하 검역본부)가 건전한 동물용의약품 유통·판매 질서 확립을 위해 ‘동물용의약품등 온라인 불법판매 관리방안’을 추진한다.

이번 방안은 최근 언론 등을 통해 제기된 미허가 동물용의약품의 온라인 불법판매와 관련된 대응조치로 주요 내용은 △건전한 온라인 유통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이버 단속강화 △민·관 협업체계를 통한 불법 유통경로 차단 △올바른 소비문화 정착을 위한 정책수요자 맞춤형 홍보 추진이다.

검역본부는 매월 온라인 플랫폼별·위반유형별 키워드 검색을 통해 동물용의약품 온라인 불법 유통·판매 행위를 정기적으로 단속하고, 사안에 따라 사이트 차단, 수사 요청 등을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온라인 플랫폼 업체가 자율적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가이드라인도 제공한다.

검역본부는 동물용의약품 등에 대한 대국민 인식 제고를 위해 △‘동물용의약품 올(All)바르게’ 카드뉴스 및 정보 그림(인포그래픽)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통한 확산 △반려동물 보호자용 홍보지(리플릿) 배포 △동물진료용 동물용의약품·의료기기 수입신고 안내서 발간 등 맞춤형 홍보를 추진할 계획이다.

김정희 검역본부장은 “앞으로 급변하는 디지털 유통체계 변화에 적극 대처해 동물용의약품 관리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련 업무 전반을 촘촘하게 살피도록 하겠다”면서 “동물용의약품 등의 올바른 유통 질서 확립을 위해 온라인 플랫폼 업체를 비롯해 수의사와 반려동물 보호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4 춘계 서울수의임상컨퍼런스’ 2월 24일(토)~25일(일) aT센터...미국수의외과학전문의 및 안과질환 종일 강의
  • [특별인터뷰] 국내 첫 '영상재활센터' 오픈한 윤병국(24시청담우리동물병원) 박사
  • ‘대한수의레이저의학연구회’ 정식 발족
  • 소형병원 Vs. 대형병원 “매출 격차 더 벌어졌다”
  • 동물병원 ‘탈서울’ 러시…지방 블루오션 노린다
  • [클리닉 탐방] SKY동물메디컬센터 천안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