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서비스산업 현황] 한국농촌경제연구원⑤
상태바
[반려동물 서비스산업 현황] 한국농촌경제연구원⑤
  • 김지현 기자
  • [ 112호] 승인 2017.09.20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훈련사 5년간 952명 전년대비 65% 증가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주최 ‘반려동물 연관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토론회’에서 발표한 반려동물 서비스산업 현황에 따르면, 도그쇼는 2016년에 모두 57회가 개최돼 총 18,199마리가 출진, 매년 30% 안팎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장묘 및 보호서비스업은 2010년 이후 빠르게 성장해 2014년 매출액 338억, 종사자 수가 1,110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견미용사는 최근 5년간 8,548명이 배출돼 2016년에는 역대 최다인 2,665명이 자격을 취득, 매년 25~34%씩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훈련사는 최근 5년 간 952명의 훈련사가 양성돼 2016년에는 전년대비 자격 취득자가 65%나 증가했다. 핸들러는 최근 5년간 1,545명이 자격을 취득하며 꾸준히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반려동물 관련 민간 자격증도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 등록된 자격증만 총 111건에 달할 정도로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다. <편집자주>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