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릴 수 있을까?”
상태바
“반려동물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릴 수 있을까?”
  • 개원
  • [ 172호] 승인 2020.03.2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HO, 바이러스 감염될 증거 없다
반려견용 마스크 예방효과 논란도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최고의 전염병 전문가 중 한 명은 이 바이러스가 포유류 사이에서 전염될 수 있으며, 사람들은 그들의 반려동물들을 모니터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제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우려는 반려동물을 보호하는 것을 포함한다.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 뉴스 헤드라인을 장악하고, 세계적 공포를 불러일으키면서 마스크 생산 또한 급증했다.

최근 보고에 따르면, 마스크에 대한 수요는 특별히 고안된 반려견용 마스크로까지 확대됐다.

중국에서 개 마스크를 판매하는 상인들은 발병 이후 엄청난 판매량을 기록했다. 중국에서 개 마스크는 공기 오염의 해로운 영향으로부터 반려동물을 보호하기 위해 종종 사용되었기 때문에 새로운 것은 아니다.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 공포는 공기 중 바이러스 입자로 전파되는 감염성으로부터 보호 기능이 있는 마스크 제품들에 대해 더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하지만 이러한 마스크가 실제로 반려동물에게 필요한 것인지에 대해서는 의문이 있다.

세계보건기구(WHO) 웹 사이트의 코로나 바이러스 정보 관련 ‘Myth Busters’ 섹션에서는 “현재 개와 고양이 같은 반려동물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다는 증거는 없다”고 밝혔다.

마스크가 바이러스를 막는 데 도움이 된다는 생각에도 역시 논란이 있다.

약국에서 일반 대중에게 주로 파는 마스크는 대체로 얇고 꽉 끼지 않기 때문에 바이러스성 물방울을 여전히 들이마실 수 있다. 이런 마스크는 수술실에서 착용하는 수술용 마스크와는 다르다.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릴 위험을 줄이기 위해 세계보건기구는 알코올 성분으로 손 문지르기, 비누와 물로 손 자주 씻기, 아픈 사람들과 접촉을 피할 것을 권장한다.
by Hannah Miller / Pet Business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동물병원 경영 타격
  • 동물병원 ‘전화 처방’은 ‘불법’
  • "처방시스템 입력 전면 거부"
  • 내추럴발란스 첫 처방식 ‘VRS’ 론칭 이벤트
  • ‘수의치과 초급과정’ 이론과 실습
  • “코로나 반려동물 감염 가능성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