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얄동물메디컬그룹_2020증례발표④] 전염성복막염(FIP) 감염된고양이 치료 GS-441524 적용 증례(上)
상태바
[로얄동물메디컬그룹_2020증례발표④] 전염성복막염(FIP) 감염된고양이 치료 GS-441524 적용 증례(上)
  • 개원
  • [ 183호] 승인 2020.09.10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성 바이러스 질환 치료 시 대증처치 실시

■ 서론
고양이에서 문제가 되고 있는 감염성 질환으로 바이러스성 질환들이 있다. 특히 retrovirus인 FeLV와 FIV에 감염된 경우, virulent calicivirus에 감염되어 전신증상을 보이는 경우, 고양이 허피스바이러스에 감염된 경우, 전염성복막염을 유발하는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경우들이 이에 속한다.

바이러스 감염을 치료할 수 있는 항바이러스 약물이 아직 개발되지 않았거나, 개발 중이라 이러한 감염성 질환을 치료할 때 대증처치를 주로 실시한다.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FCoV)는 코로나과에 속하는 RNA바이러스이다. FCoV는 장염을 유발하는 feline enteric coronavirus(FECV)와 전염성 복막염을 유발하는 feline infectious peritonitis virus(FIPV)로 구분한다. 

FECV가 장내 감염을 일으킨 후 바이러스의 변이가 발생하여 장간막림프절에서 대식구에 탐식된 후 제거되는 것이 아니라 바이러스가 증식하여 다른 장기로의 감염을 유발한다. 변이는 주로 코로나바이러스의 Spike protein과 3c, 7a에서 발생한다.  

인의에서 SARS, MERS, 에볼라바이러스 감염과 같은 RNA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유행병이 발생하고 사망하기도 한다. 해외에서도 2019년말부터 지금까지 신종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많은 사람들이 고생하고 사망하고 있다.  

Warren 등은 2016년도에 Nature지에 GS-5734(Remdesivir)가 에볼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원숭이의 치료에 효과적이었다고 발표했다. 

또한 Murphy 등은 2018년에 실험동물에서 GS-441524가 FIP의 치료에 효과적이라고 발표했다. GS-441524는 GS-5734가 체내로 들어온 후 활성화된 형태이다. 다른 RNA바이러스 치료제인 GS376이 고양이 코로나바이러스와 칼리시바이러스에 효과가 있다는 보고도 있다.
 
2019년에 Pedersen 등이 GS-441524가 FIP에 감염된 고양이의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보고하였다. FIP로 확진되거나 잠정 진단한 고양이에서 GS-441524를 적용한 몇 증례를 정리했다.  


■ 증례 1
2.3kg의 6개월령 암컷 렉돌고양이가 활력감소와 호흡곤란으로 내원했다. 
방사선 검사에서 다량의 흉수가 관찰되었다. Butorphanol로 진정한 후 약 150ml의 흉수를 천자하였다. 천자한 흉수색깔은 진한 지푸라기 색깔이었다. 

흉수검사에서 TNCC는 1,900개/ul, total protein은 7.4g/dl로 modified transudate를 나타냈다. 흉수를 의뢰하여 FIP감염을 검사하였는데, 코로나바이러스는 양성이지만, biotype을 구분할 정도는 안 되었다. 

혈구검사에서 림프구 감소증(720개/ul)을 보였고, AG ratio가 0.3으로 매우 낮았으며, globulin은 7.0g/dl로 매우 높았다. Total protein이 9.1g/dl로 증가하였다. FCoV항체가도 높게 측정 되었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FIP로 잠정 진단하고 치료를 시작했다. 대증처치를 하면서 입원 2일차부터 GS-441524를 2mg/kg 용량으로 하루 1회 피하주사했다. 

흉수를 천자 후 20일째까지 흉수가 증가하지 않았다. 치료시작 20일째 흉수가 증가하여 흉수는 천자하지 않고, GS-441524를 4mg/kg으로 증량했다. 

그 후에 흉수는 개선되었고, 2개월째까지 흉수가 발생하지 않았다. 경제적인 문제로 GS-441524를 추가 투여하지는 못했다.  

 

■ 증례 2
1.2kg의 4개월령 수컷 American curl 고양이가 1주전부터 고열과 1일전 식욕감소, 구토, 설사를 주증상으로 내원했다. 

혈구검사에서 백혈구 증가증(18,250개/ul)과 림프구 감소증(350개/ul), 경미한 빈혈(HCT 22.8%)을 보였다. 글로블린이 4.0g/dl로 경미하게 상승했고, AG ratio는 0.55로 감소했다. SAA가 200 ug/ml 이상으로 상승했다. 초음파상에서 경미한 복수와 복강내 림프절의 종대가 관찰되었다. 

추가적인 검사는 실시할 수 없어서 FIP로 잠정 진단하고, GS-441524 또는 GC376을 투여할 것을 추천했다. 1개월 후 재검에서 초음파상 복수는 개선 되었지만 림프절의 종대는 관찰되었다. 

호중구와 림프구의 수치가 정상으로 회복했고, SAA도 5 ug/ml 미만으로 감소했다. AG ratio는 0.55에서 0.74로 상승했다. 이후 추적검사는 실시하지 못했지만, 1개월 이내에 개선되는 것을 확인했다.  
  

<다음호에 계속>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수의사법 반대! 수의대 신설 물리적 제재 불사!"
  • ‘개 4종 혼합백신 및 심장사상충’ 처방대상 포함
  • 동물약도 ‘퀵’ 배달 서비스 수요 증가
  • [헨리유 박사의 동물병원 경영①] 성공적 병원경영 위한 의료지식 활용 극대화
  • ‘2020 경기수의컨퍼런스’ 온‧오프 동시 성공 개최
  • 올케어플러스, 신장 액상 사료 ‘메디비아’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