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마케팅⑭] MZ세대 취향 저격 참여형 마케팅
상태바
[온라인 마케팅⑭] MZ세대 취향 저격 참여형 마케팅
  • 개원
  • [ 231호] 승인 2022.09.08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험’ 통한 소비자와 브랜드 상호작용으로 집중효과

마케팅 패러다임 변화의 중심에는 소비자가 존재한다. 소비자의 니즈 변화에 따라 시장도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으며, 현재 소비자의 가장 큰 주축은 MZ세대라고 말해도 무방하다. 

MZ세대란 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로 주체성은 여느 세대 보다 도드라진다.

MZ세대는 인터넷이나 휴대폰 등 디지털 환경에 친숙하며, 변화에 유연하고 이색적인 것을 추구한다. 또한 재미와 간편함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좋아하는 분야에 대해 돈이나 시간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 소비 트렌드를 주도하는 MZ세대, 이들의 취향을 저격한 마케팅 전략이 바로 참여형 마케팅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
참여형 마케팅이란 소비자가 이벤트와 같은 다양한 활동에 직접 참여하도록 하는 소통형 마케팅의 일종이다. 

소비자가 브랜드와의 유대감을 느끼고 애정을 갖게 한다는 점에서 효과적인 마케팅 전략이다.

참여형 마케팅은 방식에 따라 유형은 다음과 같이 나뉜다.

 소비자가 직접 홍보하는 마케팅  
대표적인 홍보 마케팅은 SNS 공유나 리뷰 작성, 제품 네이밍 이벤트가 있다. 직접 홍보에 참여함으로써 리워드를 받거나 참여한 이벤트에 채택된다면 자연스럽게 브랜드에 대한 애정과 팬덤이 생기게 된다. 

또한 브랜드에서는 소비자와 함께하는 이벤트를 통해 긍정적인 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어 일거양득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소비자가 직접 투표하는 마케팅 
참여형 마케팅의 꽃은 투표라고 할 수 있다. 소비자가 참여한 의견이 직접적으로 반영되는 형태로 오랜 기간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됐다.

대표적인 사례로는 켈로그의 파맛첵스가 있다. 2004년 켈로그에서 진행한 ‘첵스초코나라 대통령 선거’ 프로모션을 통해 한정 수량으로 출시한 파맛첵스는 품절 사태로 이어지며 큰 관심을 받았다. 

이후에도 소비자들의 기억 속에서 지워지지 않아 결국 2020년 파맛첵스가 출시되었다. 투표하는 마케팅은 소비자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즐거움을 주는 동시에 브랜드의 이미지를 강화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이외에도 참여형 마케팅 방식은 다양하다. 참여형 마케팅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경험’이다.

소비자는 참여하는 과정을 통해 직접적인 경험을 하게 된다. 경험을 통한 소비자와 브랜드의 상호작용은 소비자를 해당 브랜드에 더욱 집중시키면서 잠금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관계 유지’  마케팅 성패 좌우
앞으로의 마케팅은 기업(생산자)과 소비자,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경계를 무너뜨린 통합 마케팅이 이루어져야 한다. ‘관계 유지’가 마케팅의 성공 여부를 판가름하는 중요한 지표가 되었기 때문이다.

관계 유지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지면 그 제품이나 서비스의 가격 경쟁력이 어느 정도 불리하더라도 고객 충성도는 줄어들지 않는다.

또한 연령과 성별, 지역에 따라 선호하는 마케팅 채널이 다르므로 한 가지 채널에만 몰두해서는 안 된다. 빠르게 변하는 시대의 흐름에 따라 마케팅도 유연해져야 한다. 어떤 매체라도 활용할 수 있는 다각화 전략을 통한 통합 마케팅이 필요하다.

동물병원도 대형화와 공동개원에 속도를 내고 있으며, 규모 및 진료 수준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무한경쟁과 자기 PR 시대이다. 도태되지 않고 살아남으려면 멈춰 있어서는 안 된다. 이제는 동물병원도 마케팅을 시작해야 하는 순간이다.

 

 

원업크리에이티브 이정원 대표
Tel. 1899-2770 / 052-257-7558
e-mail. absolute1978@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과근무 왜 하죠?” 원장과 인턴 갈등 고조 
  • 개원가 뜨거운 감자 ‘동물병원 가격 비교 앱’
  • 리퓨어헬스케어 “데크라 제품 유통권 보유한 우리가 정식 유통사”
  • ‘2022 서울수의컨퍼런스’ 9월 24~25일 세종대
  • "AI 영상진단이 수의사 판독 돕는다"
  • 불법 고양이 복막염 치료제에 수의사들 골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