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부산수의컨퍼런스' 성황 “아시아 넘어 글로벌 학회로”
상태바
'2024 부산수의컨퍼런스' 성황 “아시아 넘어 글로벌 학회로”
  • 박예진 기자
  • [ 275호] 승인 2024.07.0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00여명 참석 대성황 이뤄…Cote 교수 등 외국연자 및 내과 강의 인기 많아
△부산수의컨퍼런스 위원회 기념촬영 모습.

부산시수의사회(회장 이영락)가 지난 6월 29~30일 주최한 ‘2024 부산수의컨퍼런스(위원장 김영기)’에 사전·현장 등록 1,754명, 부스 56개 업체에 221명, 강사 및 좌장 40명 등 총 2,115명이 참가하는 대성황을 이뤘다.

 

외국 연자 강의 및 내과 강의 관심도 높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이번 컨퍼런스는 국내외 유명 교수진과 임상의들이 총 13개 섹션의 임상학술세미나를 진행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Cote(코넬대) 교수와 허지웅(오하이오대학 응급수의학), 김선아(코넬대 동물행동의학) 교수, Dr. 헨리유(WUVTH) 등 유명 해외 연자들이 강연을 펼쳐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둘째날 심장 섹션으로 진행된 Cote 교수의 ‘심장 질환이 있는 개와 고양이의 전신 마취’ 강의는 강의실 뒷자리까지 간이의자를 꽉 채울 정도로 높은 관심을 받았다.

심장 분야의 대가 현창백(VIP 동물의료센터) 박사 역시 ‘심장’을 테마로 ‘소동물의 심장학’ 강의를 해 많은 참가자들로부터 주목받았다.

이번 컨퍼런스는 ‘내과’ 강의에 대한 관심이 특히 높았다. 안주현(강원대) 교수는 ‘개 당뇨: 이해와 관리’ 강의에서 “당뇨병이 의심되는 환자가 병원에 내원한다면 당뇨병 관련 임상증상과 요당, 고혈당을 필수로 확인해야 한다. 또한 혈당 상승을 유발할 수 있는 당뇨병 외 상황을 배제하고, 환자 상태를 면밀하게 확인해야 한다”며 “당뇨 관리가 잘 안될 경우 보호자의 인슐린 핸들링과 식이, 약물 복용, 혈당 곡선, 동반질환, 인슐린 변경 등을 고려해 조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IVSA 및 동물보건 강의도 인기

또한 부산수의사회가 특별히 마련한 IVSA에는 국제 수의과대학 학생 50여명이 참여해 김선아 교수의 동물행동학 강의와 Dr. 헨리유의 동물병원 경영 강의를 경청했다. 동물보건사 대상 강의도 많은 참가자가 몰렸다. 이영재(리본동물의료센터) 원장은 ‘보이지 않는 것을 보는법: X-ray의 마법’을 주제로 “거리와 차폐를 늘리고 노출시간을 줄이는 ALARA 원칙을 준수해 X-ray를 촬영해야 한다”며 “정확한 진단과 노출시간을 줄이기 위해서는 촬영 조건과 포지셔닝에 주의해야 한다. 촬영 시 kVp와 mAs 세팅(테크닉차트)을 확인하고, 한번 촬영 시 조금 더 정확한 자세로 찍어 촬영 회수를 줄여야 한다”고 설명했다.

 

TPLO 이론 및 실습 강의도

이번 부산수의컨퍼런스에서는 처음으로 TPLO 실습이 진행됐다. 

(주)히포사이언스 주관으로 이틀간 Dr. Tetsuaki Koreeda(Fujidera Animal Hospital) 원장이 이론 및 실습 강의를 진행, 첫째 날에는 △CrCLR 진단 △TPLO의 역사와 생체역학 △Lab1: VPOP을 이용한 TLPO 수술계획 작성 등 이론 강의를 진행하고, 둘째날에는 2~3명씩 총 7조로 나눠 △TPLO 수술 기법 △TPLO 시연 △Lab2 : 뼈 모델에 대한 실습이 뜨거운 열기 속에 진행됐다.

이번 대회를 성공적으로 이끈 부산시수의사회는 각 강의실 입구에 강의 주제 대형 배너를 세우고, 벽면에는 부스 배치도와 강의 시간표를 부착해 참가자들의 혼란을 줄이고 편의성을 높이는 등 세세한 부분까지 신경썼다.

한편 대회 첫날 저녁에 진행된 만찬에는 대만수의사회 David Tan 회장, 가오슝 Peng 회장, 상하이 Geffery Chen 회장 등이 참석해 컨퍼런스 개최를 축하해 아시아에서의 위상을 확고히 했으며, 이밖에 박수영 국회의원과 허주형 대수회장, 전국 지부장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김영기 컨퍼런스 위원장은 허주형 회장으로부터 대한수의사회장 표창패를 수여받기도 했다. 

이영락 회장은 “부산수의컨퍼런스의 시작은 지역 수의사회로 출발했지만, 지금은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 수의사들과 함께 글로벌 학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사회적으로도 수의사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서 선진 수의학 발전을 모색하며 좀 더 성숙된 모습으로 다 함께 갈 수 있는 길을 만들고자 한다”고 밝혔다.

△Cote 교수가 심장 강의를 하고 있다.
△Cote 교수가 심장 강의를 하고 있다.
△김재환 교수가 영상의학 강의를 하고 있다.
△김재환 교수가 영상의학 강의를 하고 있다.
△이해범 교수가 외과 강의를 하고 있다.
△이해범 교수가 외과 강의를 하고 있다.
△현찬백 박사가 심장 강의를 하고 있다.<br>
△현창백 박사가 심장 강의를 하고 있다.
△코리다 원장 강의로 TPLO 실습이 진행되고 있다.
△코리다 원장 강의로 TPLO 실습이 진행되고 있다.
△참가자들이 업체를 구경하고 있다.<br>
△참가자들이 업체를 구경하고 있다.
△참가자들이 업체를 구경하고 있다.
△참가자들이 업체를 구경하고 있다.
△강의 장소 및 시간표 설명 배너<br>
△강의 장소 및 시간표 설명 배너
△강의 장소 및 시간표 설명 배너<br>
△강의 장소 및 시간표 설명 배너
△파라다이스호텔 해운대비치에서 만찬을 진행하고 있다.
△파라다이스호텔 해운대비치에서 만찬을 진행하고 있다.
△IVSA 회원들이 더본외과동물의료센터(김영기 원장)를 투어하고 있다.
△IVSA 회원들이 더본외과동물의료센터(김영기 원장)를 투어하고 있다.
△IVSA 회원들이 리본동물의료센터(이영재 원장) 병원 투어에 참여했다.
△IVSA 회원들이 리본동물의료센터(이영재 원장) 병원 투어에 참여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인기 원장 ‘수의치과 기본과정 및 발치학’ 세미나 큰 호응
  • 고려동물메디컬센터, ‘KAMC Visiting Day’ 8월 25일(일)
  • 고양이 집단폐사 고소·고발까지 ‘점입가경’
  • 동물병원 체험단 마케팅 “지금이 적기”
  • 고용정보원, “10년 후 소아과 의사보다 수의사 더 많다”
  • “의대 증원 갈등 고조, 수의대 불똥 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