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제다큐어’ 동물병원 시장점유율
상태바
유한양행 ‘제다큐어’ 동물병원 시장점유율
  • 김지현 기자
  • [ 207호] 승인 2021.09.09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견 치매치료제로 뛰어난 효능 입증

유한양행의 반려견 인지기능장애증후군 치료제 ‘제다큐어(GedaCure)’가 빠른 속도로 동물병원 시장점유율을 높여가며 인기몰이 중이다. 

국내에서 개발한 최초의 합성 신약으로서 효능을 인정받고 있는 ‘제다큐어’는 출시와 동시에 전국 동물병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현재 국내 개 11~12세에서 약 28%, 15~16세에서 약 68%가 인지기능장애증후군으로 진단되고 있어 국내 총 598만 마리의 반려견 중 18만 마리 이상이 치매를 앓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제다큐어’는 총 48마리의 인지기능장애증후군 반려견을 대상으로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동물병원, N동물의료센터, 대구동물메디컬센터, 해마루동물병원, 헬릭스동물메디컬센터, VIP동물의료센터에서 위약 투여그룹과 크리스데살라진(crisdesalazine) 투여그룹으로 나누어 8주간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8주 후 위약을 투여한 그룹의 개 인지기능장애 평가척도(CCDR) 점수는 65.0으로 투약 전(61.7)에 비해 다소 악화 되었지만, 크리스데살라진을 투여한 그룹의 CCDR 점수는 42.1로 투약 전(62.2)에 비해 유의적인 수준의(P<0.0001) 개선효과를 보였다. 

개에서 크리스데살라진을 권장 용량의 40배(200mg/kg) 농도로 13주 동안 투여한 후에도 혈압 및 심박 등을 포함한 활력 징후, 심전도, 안과학적, 전혈구, 혈액화학, 뇨 검사 및 기타 장기들의 조직학적 검사에서도 특이한 이상 반응은 관찰되지 않았다. 

이처럼 입증된 효능과 실제 효과로 인해 ‘제다큐어’는 짧은 기간 내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유한양행 측은 “향후 노령견의 인지기능장애증후군에 대한 인식 확산이 ‘제다큐어’의 성공여부를 판가름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품 문의 및 구입은 수의사장터(www.vetmart.co.kr)에서 가능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Dr. 헨리유 수의계 첫 DEI 수상 
  • 건국대, 국내 수의과대학 최초 동물암센터 오픈
  • 비대면 시대 원격진료 전환점 맞나
  • 반려동물 수입 '개' 감소 '고양이' 증가
  • 서수&경수 공동 온라인 연수교육 9월 4~10일
  • 부산지부 ‘제4회 부산수의컨퍼런스’ 9월 11~12일 온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