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퓨어헬스케어, 유기동물보호단체 후원
상태바
리퓨어헬스케어, 유기동물보호단체 후원
  • 강수지 기자
  • [ 226호] 승인 2022.06.23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한라봉 유기견 쉼터에 고급사료 1톤 전달

코로나19 치료제 개발로 유명한 신약개발전문 기업 리퓨어헬스케어㈜(대표 김용상·이재휘)가 제주교통매거진과 함께 제주지역 유기동물 보호에 나섰다.

리퓨어헬스케어는 제주도 한라봉 유기견 쉼터를 방문해 애견용 사료 800포와 고양이용 사료 100포 등 고급사료 1톤을 전달하는 ‘제주도 유기동물을 위한 사료 나눔 행사’를 지난 9일 진행했다.

이번 나눔 행사에는 리퓨어헬스케어 김용상 대표와 제주교통매거진 선명애 대표를 비롯해 제주도의회 김경학 의원, 한라봉 쉼터 고인숙 대표 등이 참석해 사료 1톤을 전달하고, 유기동물 보호 관련 애로사항 청취 및 토론을 진행했다.

김용상 대표는 “농림축산식품부 발표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유기동물 수가 약 13만 마리로 추산된다. 이 중 보호자에게 다시 돌아간 13%를 제외하면 모두 자연사하거나 안락사하는 것이 현실”이라며 “특히 제주지역의 경우 도민 외에도 관광객 등이 유기한 동물의 숫자가 갈수록 증가하는 등 유기동물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판단해 이번 사료 기부 대상으로 제주를 선택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리퓨어헬스케어는 토탈헬스케어 기업으로서 신약후보물질,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특수식품 연구개발을 추진 중이다.

리퓨어헬스케어는 “앞으로 사료 기부, 어린이 희귀질환 환자 후원 등 꾸준한 사회적 기여활동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의사 겨냥 ‘플랫폼 시장’ 봇물 터져  
  • 해외 진출 관심 갖는 젊은 수의사들
  • 일부 캣맘 무리한 할인요구에 수의사들 ‘속앓이’
  • 6.1 지방선거 수의사 출신 3명 당선
  • 은행권 대출시장 ‘수의사’로 타깃 전환
  • [클리닉 탐방] 외과수술 전문 ‘예은동물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