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선 발생장치 현황] 검역본부, 2018년 연보②
상태바
[방사선 발생장치 현황] 검역본부, 2018년 연보②
  • 개원
  • [ 153호] 승인 2019.06.03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사선 관계종사자 4,554명 4년만 72%

농림축산검역본부가 발간한 ‘동물병원 방사선 발생장치 관리현황 및 방사선 관계 종사자의 개인 피폭선량 연보’에 따르면, 2018년 기준 전국 동물병원의 방사선 관계종사자는 4,554명으로 2014년 2,644명에 비해 72.2%(1,910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 직군별 분포율은 2018년 수의사가 3,709명으로 전체 81.44%를 차지, 2014년 90.21%에서 81.44%로 감소한 반면, 수의간호사 및 업무보조원은 18.07%(823명)로 2014년도 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동물병원 방사선 관계종사자의 90% 이상이 국제방사선방어위원회의 일반인 유효선량인 1mSv보다 낮은 피폭선량을 보였으며, 연도별 평균피폭선량은 표층선량과 심부선량 모두 매년 지속적으로 감소 추세를 나타냈다. <편집자주>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물병원 동업 합법과 불법 사이
  • 위기상황 때 ‘의과’ 있고, ‘동물병원’은 없다?
  • 환자 유인·알선 ‘체험단 모집’ 이벤트 ‘불법’
  • 옥서스인터시스템, 산소치료 새 바람
  • 개 18% · 고양이 102% 전년대비 급증
  • 코로나 바이러스 생존율 반려인이 더 높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