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정기적 심장사상충 검사 왜 필요한가
상태바
매년 정기적 심장사상충 검사 왜 필요한가
  • 개원
  • [ 177호] 승인 2020.06.08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방약은 유충단계만 효과 있어
약 남용으로 내성 우려 커져

보호자들은 반려견이 일년 내내 예방약으로 예방을 하기 때문에 매년 심장사상충 검사를 받을 필요가 있는지 의문을 갖는다.

매달 심장사상충 예방을 받는 개 보호자들은 매년 심장사상충을 점검해야 한다는 제안을 웃어넘길 수도 있다.

하지만 심장사상충 검사는 장기적으로 볼 때 반려동물과 보호자 모두에게 도움이 된다. 다음은 그 이유다. 

· 보호의 한계 : 심장사상충 예방은 디로필라리아 임미티 유충 단계에서만 효과가 있다. 너무 어린 유충이건 너무 늙은 유충이건 유충은 여전히 큰 피해를 입힐 수 있으며, 검사만이 확실히 알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 검사의 한계 : 상업적 테스트는 성충 심장사상충만 감지할 수 있기 때문에 매년 검사를 하는 것이 돌이킬 수 없는 심장 및 폐 손상을 일으키기 전에 사상충을 탐지할  수 있는 기회이다.

· 내성 : 심장사상충 양성 반응을 보이는 개들에게 임상적 징후를 완화시키기 위해 예방을 하다보면 예방에 대한 내성이 발달하게 된다. 따라서 매년 정기검사는 그 지역 심장사상충에 내성이 있는지 여부를 알 수 있는 지표가 될 수 있다.

이런 이유들로 인해 수의사들은 보호자들에게 매년 정기적인 심장사상충 검사를 위해 동물병원에 반려견과 반려묘를 데려오도록 권장해야 한다.
- May 15, 2020 by dvm360 Staff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인체용의약품 ‘취급 주의요’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시론] 울릉도 여행에서 만난 강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