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의임상피부학회 릴레이 임상⓺] 모낭충의 진단과 치료
상태바
[한국수의임상피부학회 릴레이 임상⓺] 모낭충의 진단과 치료
  • 개원
  • [ 67호] 승인 2015.11.05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낭충 국소형과 전신형 따른 치료법
 

개의 모낭충은 임상에서 흔히 접하는 피부질병으로, 피부의 정상 미생물인 Demodex mite의 과도한 증식에 의해 발생한다.

증상이 나타나는 병변의 위치와 수에 따라 국소형과 전신형으로 구분한다. 국소형과 전신형의 구분은 일반적으로 5군데 이상의 신체부위에서 증상이 발생하였는지에 따라 이루어진다.

국소형 모낭충증은 머리나 다리에 병변이 형성되며, 주로 어린 개에서 발생 후 치료 없이 회복될 수 있다. 전신형은 다양한 신체부위에서 나타나며, 구진에서 심한 모낭염과 농가진, 림프절염, 이차적인 세균감염 등 매우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난다<그림 1>.

모낭충증의 진단은 deep skin scraping으로 가능하며, scraping 전에 피부를 가볍게 쥐고 짜냄으로써 mite를 쉽게 채취할 수 있다. 발바닥 패드나 얼굴 등 scraping을 하기 어려운 부위는 병변의 털을 뽑아서 관찰하는 것으로도 진단이 가능하다.

Old English sheepdog, Scottish terrier, Shar pei 등의 종에서는 확진을 위해 피부 생검이 필요할 수 있다. 모낭충이 피부에 정상적으로 존재하는 미생물이기 때문에 검사 중 우연히 관찰될 수 있으며, 따라서 증상이 불분명한 경우 진단에 신중해야 한다<그림 2>.

모낭충증의 경우 조직병리학 검사에서 interface mural dermatitis, nodular dermatitis, folliculitis, furunculosis, 그리고 mite 파편을 둘러싼 perifollicular granuloma 등이 관찰될 수 있다.

대부분의 국소형 모낭충증은 치료 없이 회복될 수 있으므로 증상이 전신화 하기 전에는 mite 제거를 위한 치료는 필요하지 않으며, 이차감염이 있는 경우에 국소 또는 전신적인 감염 치료를 할 수 있다.

세균감염이 의심되는 경우 세포학적 검사를 통해 구균과 간균을 구분할 필요가 있다. 구균의 경우 대부분 Staphylococcus pseudintermedius이며, 3~8주 정도의 치료로 회복이 가능하다.

간균에 의한 이차감염은 Pseudo-monas aeruginosa가 흔한 원인인데, 항생제 내성 패턴을 예측하기 어렵기 때문에 항생제 감수성 시험을 실시해 적합한 항생제를 선택할 필요가 있다.

전신형 모낭충증은 mite 제거를 위한 치료가 필요하며, 다음의 약물들을 이용할 수 있다.
1) Amitraz: Amitraz 약욕은 모낭충증 치료를 위한 방법으로 FDA 승인된 것으로, 병변의 정도에 따라 0.025~0.05%의 약물로 1~2주에 1회 실시할 수 있다. 약욕 전 약물이 모낭에 잘 도달할 수 있도록 전신 제모가 필요하다. 부작용으로 일시적인 기면, 체온저하, 식욕감소, 구토, 설사가 나타날 수 있다. 부작용이 발생한 경우 해독제로서 Yohimbine을 투여할 수 있다.
2) Ivermectin: 모낭충증 치료를 위해 주사 및 경구제로도 사용이 가능하며, 낮은 용량으로 투약을 시작한 후 부작용이 없는 것을 확인하면 증량하여 사용할 수 있다. 300~600μg/kg 용량이 치료에 효과적이다. 최근에는 보통 주사제 보다는 위의 용량으로 매일 하루 한번 경구 투여를 추천한다. 부작용으로 활력 저하, 구토, 실명, 그리고 경련 등의 신경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ABCB1 유전자 돌연변이로 인한 P-glycoprotein 합성장애가 있는 개체, 특히 콜리 종의 경우 ivermectin을 모낭충증 치료를 위한 농도로 사용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다. 보통은 100 μg/kg/daily, po 정도로 시작해서 임상증상과 부작용을 모니터링하며 서서히 올리는 것이 추천된다. 용량 유전자 검사를 통해 돌연변이 여부를 사전에 검사하는 것이 좋다.
3) Milbemycin oxime: 심장사상충 예방약으로서 판매되는 것을 이용할 수 있으며, 경구제로서 1.5~2 mg/kg 용량을 매일 투약한다. 일부 종에서는 높은 용량의 milbemycin에 대해 신경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으나, ivermectin의 경우에 비해 매우 드물게 나타난다. 투약에 따른 부작용은 활력 저하, 구토, 그리고 경련 등의 신경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4) Moxidectin:  Macrocyclic lactone의 다른 종류로서, 0.2~0.5 mg/kg을 경구투여 하여 개 모낭충증을 치료할 수 있다. 사용 시 낮은 용량을 투약한 후 이상이 없으면 증량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관찰되는 부작용은 다른 약물과 비슷하다. Moxidectin은 imidacloprid와 combination therapy로서도 쓸 수 있으며, 유럽에서는 개 모낭충증 치료를 위해 승인되어 있다. mild to moderate한 증세를 보이는 개체에서 주 1회 투약으로 높은 치료성공률이 보고되어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