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와 인간 암 치료법 동시에
상태바
개와 인간 암 치료법 동시에
  • 개원
  • [ 92호] 승인 2016.11.24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극적인 암 연구는 사람과 동물 모두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반려견의 많은 암이 인간의 암과 너무도 밀접하게 유사하기 때문에 반려견의 임상시험이 인간에게도 의미 있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미국 전역에 걸쳐 실시되고 있는 이 임상시험은 과학자들이 암과의 전쟁에서 해답을 찾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개 연구는 단지 암 연구에만 국한되지 않는다. 척추 부상이나 노화를 비롯해 개의 전반적인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는지 여부에 대해서도 연구되고 있다.

그러나 인간에 대한 가장 큰 잠재적인 의료 혜택은 암의 신비를 풀기 위한 작업이다. 이러한 연구는 우리가 생각하는 그런 동물실험은 아니다.
암 임상시험에 참여하는 동물들은 보통 암에 걸린 개들인데, 개의 삶을 연장하고, 사랑하는 반려견의 통증을 완화시키고자 노력하는 보호자들의 개다.

수의사와 종양학자들 사이에서 더 많은 정보 공유가 일어나고 있으며, 더 효과적인 신약을 발견하고 개발하고 있다. 

국가 전반에 걸친 임상시험은 암에 걸린 동물 치료를 목적으로 하고, 동시에 인간 암 치료에 대한 큰 파급 효과를 가져 온다.
이 중요한 작업은 암과 싸우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서 뿐만 아니라 질병으로 고통 받는 개들을 위한 결정적인 해답을 푸는 데 연구자들이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다.

By Vicki Clinebell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