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서비스산업 현황] 한국농촌경제연구원⑥
상태바
[반려동물 서비스산업 현황] 한국농촌경제연구원⑥
  • 개원
  • [ 113호] 승인 2017.10.1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견 369만‧반려묘 149만 마리 추정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주최 ‘반려동물 연관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토론회’에서 한국펫사료협회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5년 기준 반려가구 비율은 19%로 반려견은 369만 마리(14%), 반려묘는 149만 마리(5%)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려견을 키우는 가구는 기혼과 4인 이상 가구 비중이 높은 반면, 반려묘를 키우는 가구는 30대와 싱글 및 1인 가구 비중이 높게 나타났다. 가구 내 반려견 수는 평균 1.4마리로 2009년 이래로 큰 변화 없이 유지되고 있었다.

견종별 보유 추세를 보면 말티즈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그 뒤를 푸들, 시츄,  요크셔테리어가 이었다. 믹스견의 경우도 소폭 상승했다. 반려묘는 코리안숏헤어를 가장 많이 키우고 있으며, 페르시안, 러시안블루, 샴 순으로 나타났다.

반려견과 반려묘의 건강과 관련해서는 노령에 따른 질환과 구강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나 주목을 끈다. <편집자주>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