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루동물병원 ‘카카오T 펫’과 프로모션
상태바
해마루동물병원 ‘카카오T 펫’과 프로모션
  • 강수지 기자
  • [ 229호] 승인 2022.08.04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병원 최초로 카카오모빌리티와 손잡아

해마루이차진료동물병원(원장 김진경)이 국내 동물병원 최초로 카카오모빌리티와 손을 잡는다고 지난달 21일 밝혔다.

해마루동물병원에 따르면, 7월 25일부터 내원하는 보호자를 대상으로 반려동물 이동서비스인 ‘카카오 T 펫’ 할인 쿠폰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보호자들은 동물병원 이동 시 택시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반려동물을 동반할 경우 눈치를 보거나 심하면 승차 거부까지 당하는 사례가 있어 종종 불편함을 호소해왔다.

해마루동물병원은 이러한 문제점을 해소하고자 카카오모빌리티가 출범한 반려동물 전용 이동 서비스 ‘카카오 T 펫’과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해마루동물병원은 “24시간 운영하는 병원 특성상 주로 응급환자나 분과별 협진이 필요한 환자들이 많이 찾는다”며 “아프고 위중한 상태의 환자들에게 ‘카카오 T 펫’이 보다 안전하고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동하는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T 펫’은 카카오T 어플리케이션의 ‘펫’ 메뉴를 통해 탑승 30분 전까지 원하는 위치로 차량 호출을 예약하고, 운행이 완료되면 앱에 사전 등록된 카드로 결제까지 자동으로 간편하게 할 수 있다.

이 밖에 원하는 시간만큼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시간 대절 서비스도 제공한다.

김진경 원장은 “카카오 T 펫 프로모션을 통한 편리한 이동지원으로 진료뿐만 아니라 진료 외적인 부분에서도 고객 서비스 강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초과근무 왜 하죠?” 원장과 인턴 갈등 고조 
  • 개원가 뜨거운 감자 ‘동물병원 가격 비교 앱’
  • 리퓨어헬스케어 “데크라 제품 유통권 보유한 우리가 정식 유통사”
  • ‘2022 서울수의컨퍼런스’ 9월 24~25일 세종대
  • "AI 영상진단이 수의사 판독 돕는다"
  • 불법 고양이 복막염 치료제에 수의사들 골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