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반려견을 위협하는 7가지!
상태바
겨울철 반려견을 위협하는 7가지!
  • 개원
  • [ 93호] 승인 2016.12.08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은 개에게 치명적인 계절 … 위험 요소로부터 격리시켜야
 

겨울은 개에게 위험한 시간이 될 수 있다. 다음은 반려견을 위협하는 7가지 겨울철 위험요소다. 
 
1. 휴일음식 주의!
휴일음식이 당신의 개에게는 치명적일 수 있다. 음식 내용물 중 어떤 것은 물을 너무 많이 먹게 하거나, 복부팽만으로 고통스럽게 할 수 있다.  날고기와 계란은 식중독을 일으키는 박테리아를 함유하고 있다. 건포도와 포도는 신부전을 일으킬 수 있다. 구운 제과, 사탕, 땅콩버터는 자일리톨을 함유하고 있는데, 개에게는 유독할 수 있다. 초콜릿과 알코올은 개가 섭취했을 때 잠정적으로 생명을 앗아갈 수도 있다. 음식을 먹고 남은 뼈는 개의 몸 안에 박혀 해를 입히거나 목에 걸린다.

 

2. 부동액 중독되면 위험!
겨울이 되면 자동차에 부동액을 사용하기 시작할 때이다. 사람들은 부주의하게 뚜껑을 열어놓아 쏟기도 하고, 차 라디에이터에서 땅바닥으로 누출되기도 한다.
부동액은 달콤해서 개들은 핥아 먹는다. 극도로 유독한 에틸렌글리콜이라는 부동액 성분이 있는데, 85g이면 중형 개를 죽이기에 충분하다.
부동액 중독 증상은 술 취한 것 같은 행동에서부터 혼수상태, 죽음에 이르기까지 범위가 넓다.
만약 당신의 개가 부동액을 섭취했다면 동물병원에 가야 한다. 미국의 경우 미동물애호협회 독극물 통제센터(ASPCA Poison Control) 핫라인에 전화한다.

 

3. 저체온증 예방 필수!
개는 눈 속에서 노는 것을 좋아한다. 때문에 겨울철 밖에서 노는 활동을 제한하는 것은 아주 중요한 일이다. 특히 추운 날씨에 민감한 품종들에게는 더욱 그렇다.
저체온증은 추운 날씨에 너무 오랫동안 노출되었을 때 일어난다. 소형견이나 노령견에게 더욱 빨리 일어나는 경향이 있다.
오한이나 떨림은 가벼운 저체온증의 증상인데, 이때 보통은 개를 집 안으로 데려와서 담요로 따뜻하게 해주는 것으로 해결된다.
하지만 심각한 저체온증이 발생했을 때는 개 스스로 자신의 체온을 조절할 수 없다. 최선책은 처음부터 저체온증이 일어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다.

 

4. 제빙용 염화칼슘도 치명적!
겨울철 제빙장치로 쓰이는 염화칼슘은 개의 발바닥에 아주 해롭다. 먹는 것은 더 나쁘며, 많은 양은 치명적일 수 있다.
개가 많은 양의 염화칼슘을 먹는 것은 힘들지 않다. 개가 염화칼슘이 녹은 물웅덩이에서 물을 마셨다면, 소금 맛이 좋기 때문에 개는 위험한 양을 먹을지도 모른다.
개는 눈 쌓인 길을 산책할 때 털에 눈이 닿으면 눈 속에 숨는 못된 버릇이 있고, 그 안에 들어가면 핥는다. 산책한 후에는 항상 개를 말끔히 씻어주고, 털에 붙은 눈덩이를 털어내야 한다.
소금은 극심한 탈수를 일으켜 췌장, 간, 신장, 위벽에 영향을 미친다. 만약 당신의 개가 많은 양의 소금을 섭취했다면 즉각 동물병원에 가야 한다. 소금 중독은 절대적으로 치명적이다.

 

5. 반짝이 장식과 촛불은 멀리!
크리스마스 등 겨울 휴일에 주로 하는 장식 중 어떤 것은 개에게 간식처럼 보이고, 냄새가 나는 것들이 있다. 장식용 반짝이 조각은 장폐색을 일으킨다. 다른 장식들도 개의 몸 안에서 큰 피해를 입히고, 어떤 장식은 질식 위험까지 있다. 
또한 촛불은 개들이 꼬리로 때려눕히기 쉽다. 화재 위험은 개뿐만 아니라 사람에게도 위험하다. 촛불을 높은 곳에 두고, 넘어지지 않게 단단히 고정해 두어야 한다.

 

6. 빙판길 자동차 주의!
개를 산책시킬 때 반드시 건널목에서 멈추고, 정도로 거리를 건너야 한다. 겨울에는 개와 걸을 때 자동차가 완전히 멈추었는지 확인하고 주의하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 빙판길에 자동차가 멈추기 어려워 차에 치일 위험이 있기 때문이다.

 

7. 눈 속에 숨겨진 것들
땅이 눈으로 덮여 있을 때, 거기에는 모든 종류의 위험이 숨겨져 있다. 쓰레기나 박테리아가 있는 음식들, 질병이나 기생충을 옮길 수 있는 개똥도 있을 수 있다.
벌레, 기생충, 파보는 개똥을 통해서 퍼진다. 그것들은 생명을 앗아갈 수도 있다. 개가 관심을 갖는 것을 유심히 봐야 한다. 당신의 개가 쓰레기 있는 데로 걸어가서 자신의 발을 핥는다면 질병이나 기생충에 걸릴 수 있다. 산책을 한 후에는 개의 발을 깨끗이 닦아 주어야 한다. 


 By Mike Clark/dogtime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