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식 원장의 동물행동학⑨] 개의 행동문제 해결하는 방법
상태바
[김광식 원장의 동물행동학⑨] 개의 행동문제 해결하는 방법
  • 개원
  • [ 75호] 승인 2016.03.1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평적 사고방식으로 접근해 해결해야”
 

이번 칼럼에서는 아마도 동물행동학에 관심이 있는 수의사라면 누구나 궁금해 할 개의 행동문제들에 대한 유형별 대처 방법에 대해서 살펴보겠다. 우선 총론에 해당하는 행동문제에 대한 전반적인 고찰과 접근 방법, 자료는 어떻게 수집하고, 진단은 어떻게 내릴 것이며, 치료와 관련된 행동수정 계획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살펴보자.

1. 행동문제에 대한 전반적인 고찰
개들의 행동에 문제가 있는 경우, 해결하는 방법에는 여러 다양한 방법이 있다. 어떤 개에게는 A라는 방법이 좋을 수도 있고, 전혀 도움이 되지 않을 수도 있다.

개들도 각자의 개성과 자라난 환경이 다르기 때문에 해결책 또한 다양할 수밖에 없다. 따라서 수직적인 사고방식 보다는 수평적인 사고방식을 통해 접근하여 해결하는 상담자의 능력이 중요하다.
보호자의 이해력과 실천 능력 또한 중요하다. 보호자에 따라서는 개에게 무언가를 가르쳐서 고쳐지기를 바라는 사람도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예를 들어, 보호자가 70세 이상 되신 고령자인 경우라면 체력적인 한계 때문에 처음부터 물리적인 방법은 사용할 수 없는 경우도 있다.
문제가 된다고 생각하는 행동들도 또한 보호자 성향별로 다양하다. 뛰어오르면서 짖는 개가 있다고 하자. 뛰어오르는 것이 문제인지, 짖는 것이 문제인지, 아니면 뛰어오르면서 짖는 것 모두가 문제인지부터 규정 짖는 것이 중요하다.
보호자에 따라서는 짖는 것은 괜찮지만, 뛰어오르는 것만 문제 삼는 경우도 있다. 만약 짖는 것이 문제라면, 한두 번은 짖고 짖지 않기를 원하는지, 아예 못 짖게 하는 것을 원하는지 말이다.
또한 개와 관련된 문제가 되는 행동들을 자세히 살펴보면, 사실 우리에게는 큰 문제가 되지만, 개는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 정상적인 행동들이 대부분이다. 그리고 행동문제 수정기간은 적어도 3개월 이상이 걸린다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이는 마치 다이어트와 같다.
오늘부터 다이어트를 결정했다고 해서 살이 바로 빠지지 않는 것처럼, 또한 중간에 과식을 하면 다시 이전 상태로 되돌아가기를 반복할 수 있다는 점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보호자와 개와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상담자의 능력이다. 그것이 가능하기 위해서는 개와 사람에 대해서 정확하게 알아야만 한다.
물론 결과적으로는 개의 행동 수정이 목표이지만, 수정 계획이 성공하려면 직접적인 대상은 바로 보호자일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서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바로 상담자의 열정(Passion)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그 열정을 표현할 것인가? 방법은 Follow-up이다. Follow-up에 대해서는 언젠가 다시 논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2. 문제행동(Trouble Behavior) or 원치 않은 행동(Undesirable Behavior)
개와 함께 생활하는데 있어 문제가 되는 행동들을 우리는 흔히 문제행동이라고 부른다. 이는 전적으로 우리 입장만을 고려한 경우라 하겠다.
만약 문제행동(Trouble Behavior)이라면 이를 해결하기 위한 단어의 선택은 교정(Correction)이 옳다. 교정이라는 말에는 어느 정도 체벌이나 격리(고립)와 같은 물리적, 사회적인 벌의 사용이 용납된다.
그러나 이러한 문제라고 생각되는 행동들을 자세히 살펴보면, 우리에게나 문제가 되는 것이지, 개들 자신에게는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은 정상적인 행동들이 대부분이다.
보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그 시기와 상황이 부적절한 우리가 원치 않은 행동(Undesirable Behavior)인 경우가 대부분이다. 따라서 보다 공평하자면 교정보다는 수정(Modification)이라는 말이 옳다.
앞으로 행동문제들을 다루는데 있어 문제행동 교정이라는 말 대신 원치 않은 행동 수정이라는, 처음엔 다소 낯설게 들리겠지만 우리부터 행동학적 전문용어를 바르게 선택하여 사용해야 하겠다. 

행동수정 솔루션의 기본 개념 3가지는 다음과 같다.
1. 처음부터 문제아로 태어난 아이가 없듯, 처음부터 문제를 가진 채로 태어난 강아지도 없다.   
2. 해결방법은 가능한 한 보호자와 개 모두에게 피해가 없도록 서로에게 친절을 모토로 한다.(Don't cause a Pain, Use your Brain)
3. 개에게 실패할 기회를 제공하지 말고, 본능을 활용하여 트레이닝하고 교육하자.

한 말씀 더! 인디언의 전설에 따르면, 인간과 개의 관계를 신이 시기하여 인간과 개를 떨어뜨리게 하기 위해 인간과 개 사이의 땅을 갈라놓기 시작했다.
땅이 점점 갈라지면서 개로서는 도저히 뛰어넘을 수 없을 정도까지 거리가 벌어지자, 개가 자신의 목숨을 걸고 낭떠러지를 뛰어 넘어 우리에게로 왔다. 이러한 개의 모습을 본 신도 더 이상 개와 인간의 관계에 대해서 체념했다고 한다.
인디언 전설의 예가 아니더라도 개는 다른 동물들과는 다르게 스스로 결정해서 자연에서 우리에게로 온 유일한 동물친구다. 이제 그 보답을 우리가 그들에게 보여주어야 할 때이다. 개는 매우 정직하고 솔직한 동물이다. 우리에게 거짓을 말하지 않는다. 그들은 과거도 미래도 걱정하지 않고, 자신의 주인이 가난뱅이건 부자건 상관하지 않고, 오직 현재의 여러분만을 생각하며, 우리에게 다음과 같은 말을 하고 있다.
저에게 여러분이 먹다가 남긴 음식 조금만, 그리고 바람막이가 되어 줄 자그마한 잠자리만 제공해 주세요. 그러면 나는 당신의 영원한 충복이며, 친구가 되어 드리겠습니다. - 강아지 올림. 
개인적으로는 여러분과 함께 문제가 되는 행동을 다루고 평가하고 수정하는 작업을 통해 자연으로부터 온 손님인 개에 대한 진실과 그들에 대한 정확한 이해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
행동문제 수정을 위해 제가 사용하는 카운슬링 시트를 통해 문제의 원인을 분석하고 진단하며, 유형별 대처방법 또는 치료방법을 소개해 보겠다.
다음 칼럼에는 [똥 먹는 개]라는 주제로 카운슬링 시트를 직접 작성해 가면서 행동수정 계획을 수립해 보도록 하겠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인체용의약품 ‘취급 주의요’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시론] 울릉도 여행에서 만난 강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