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성화 전 한번은 새끼를 낳는 게 좋다?
상태바
중성화 전 한번은 새끼를 낳는 게 좋다?
  • 개원
  • [ 125호] 승인 2018.04.04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성화의 허와 실…건강 생각하면 비용 결코 비싸지 않아

반려견의 중성화 절차에 대한 그 허구와 진실을 알아보자.
허 : 내 개는 순종이다.
▶ 실 : 최소한 순종 강아지 4마리 중 1마리가 전국의 동물 보호소로 보내진다. 보호소에는 잡종과 순종 모두 너무나 많은 품종의 개들이 사육되고 있다.

허 : 개는 뚱뚱하고 게으르다.
▶ 실 : 개를 뚱뚱하고 게으르게 만드는 유일한 방법은 보호자가 충분한 운동을 제공하지 않고 너무 많이 먹이기 때문이다.

허 : 중성화하기 전에 한번은 새끼를 낳게 하는 것이 더 좋다.
▶ 실 : 의학적 증거에 따르면, 첫 생리주기 이전에 난소적출을 한 개가 첫 생리주기 이후나 새끼를 분만 후에 난소적출을 한 개들 보다 일반적으로 더 건강하다.
많은 수의사들은 물론 대부분의 동물 보호소와 입양 시설은 8주 연령의 어린 시절에 불임을 시킨다. 중성화 할 적절한 시기에 대해 수의사와 상의해야 한다.

허 : 아이들은 출생의 기적을 경험해야 한다.
▶ 실 : 자녀가 어린 시절에 개가 실제로 새끼를 낳는 것을 볼 가능성은 희박하다. 개는 인간이 적합하다고 생각할 때 만들어지거나 버려질 수 있다는 사실이 자녀들이 배워야 할 유일한 교훈이다. 자녀가 경험해야 하는 진정한 기적은 개가 임신하는 것을 예방하여 잠재적으로 다른 수백 마리 개의 생명을 구해야 한다는 것을 알아야 하는 것이다.

허 : 수컷 개가 수컷임을 느끼지 못하게 하고 싶지 않다.
▶ 실 : 개들은 성 정체성이나 자아에 대한 개념이 없으며, 중성화가 개의 기본 성격을 변화시키지는 않는다. 개는 중성화 되었을 때 어떤 식으로든 고통을 겪지 않는다.

허 :  나의 개는 아주 특별하다.
▶ 실 : 수 세대에 걸친 혈통을 가진 개도 한 번의 출산으로 특정한 특성을 얻을 수 있다고 보장받지 못한다. 보호자의 기회는 더욱 희박하다. 개는 실제로 짝짓기 상대의 최악의 특성만을 얻게 될 수 있다.

허 : 중성화 비용이 너무 비싸다.
▶ 실 : 중성화 비용은 개의 나이, 크기, 성별, 수의사의 비용 및 기타 변수에 따라 결정된다. 그러나 중성화 수술은 일회성 비용이다. 평생에 걸쳐 건강이 좋아지는 등 많은 혜택을 고려한다면 비교적 적은 비용이다. 어미 개를 위한 검사, 새끼 강아지 체크, 예방접종, 음식 등 한 마리를 키우는 비용과 비교하면 저렴한 가격이다. 만약 합병증이라도 발생하고 응급 서비스가 필요한 경우가 생긴다면, 그 비용은 수천 단위로 상승할 수 있다.

허 : 나는 모든 강아지에게 이용 가능한 좋은 집을 가지고 있다.
▶ 실 : 당신은 당신 강아지를 위한 집은 가지고 있을지언정, 보호소에 있는 한 마리 개를 위한 하나의 가정도 찾지 못할 수 있다. 더욱이 개를 데려간 사람들이 새끼를 낳게 하지 않고, 개체 수 문제를 가중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장담할 수 있는가. 단 한 번의 출산도 개의 개체 수 과잉 문제를 영구적으로 만든다는 것을 기억하라.

*출처: 미국동물애호협회(Humane Society of the United States)
By dogtime


주요기사
이슈포토
  • “진료비 고지 안하면 동물진료업 정지?”
  • 동물병원 자사몰로 두 마리 토끼 잡는다  
  • 수술실 CCTV 설치 ‘초읽기’ 동물병원도 예의주시해야
  • “업무규정 어겨도 참으라고??”
  • 메디코펫, 수의사가 만든 영양제 수준 '데일리 덴탈 바'
  • 반려동물 특화된 '사료관리법' 용역 추진